[ K A A F ] 대한육상연맹 로고

통합 대한육상연맹의 새출발!

10년 후, 100년 후 한국육상의 미래를 생각하며 실행해 나갈 것입니다.

커뮤니티

보도자료 : 최신뉴스

HOME>커뮤니티>보도자료

제목 대한육상연맹 배호원 회장, 대회 현장 방문 격려
등록일 2017-05-07 오후 2:06:47 조회수 427 첨부파일
대한육상연맹 배호원회장이 5월 5일 제46회 전국 종별육상경기선수권대회가 열리고 있는 김천종합운동장을 방문, 현장 지도자와 심판들을 격려했다.
배회장은 이 날 2009년 이후 8년 만에 남고부 포환던지기 대회신기록을 수립한 한솔고 여진성선수를 찾아 격려했다.





여진성선수는 지난 2009년 전북기계공고 전대성선수가 세운 고등부 포환던지기 대회신기록 17m 16㎝를 1m12㎝나 더 던진 18m28㎝의 새로운 대회기록을 수립, 한국 육상 포환던지기 종목의 차세대 주자로 인정받았다.





배회장은 이어 여자중학교부 1,500m 우승자에 대한 시상식을 가지고 어린 선수들이 푸른 꿈에 도전하는 당찬 모습에 갈채와 격려를 보냈다.

여자 중학교 1,500m경기에서는 신정여자중학교 방민지선수가 4분42초71로 우승, 2위는 천안오성중학교 박수인(4:49.07), 3위는 서울체육중학교 김시온(4:52.81)이 차지했다.





지난해 9월 5일. 제23대 대한육상연맹 회장으로 취임한 배호원회장은 새로운 ‘통합한국육상’의 수장(首長)으로서 생활체육의 든든한 기반 위에서 엘리트 육상이 발전해 나갈 수 있는 ‘선순환 환경’을 만들어나가기 위해 집행부 임원들과 함께 노력해 나가고 있다.

이전글 대한육상연맹 올해 첫 필드경기, ‘삭발 투혼 우상혁의 ‘2m30㎝’ 도전 2017.05.07
다음글 대한육상연맹의 최대 종합대회.....남자 일반부 멀리뛰기 결승... ‘땅을 박차고, 날아오르다’ 2017.05.07

대한육상연맹 홈페이지는
인터넷 보안이 취약한 Internet Explorer 8 이하 환경을
더 이상 지원하지 않습니다.

Internet Explorer 9 이상으로 업데이트 하거나
크롬, 파이어폭스, 오페라, 사파리 최신 브라우저를 이용해 주십시오.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Internet Explorer Upda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