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K A A F ] 대한육상연맹 로고

통합 대한육상연맹의 새출발!

10년 후, 100년 후 한국육상의 미래를 생각하며 실행해 나갈 것입니다.

커뮤니티

보도자료 : 최신뉴스

HOME>커뮤니티>보도자료

제목 대구세계마스터즈실내육상 여성 최고령 참가자의 200m
등록일 2017-03-23 오후 6:15:46 조회수 402 첨부파일
3월 23일 오후 1시30분.


‘W80-94(만 80세부터 94세까지)’ 200m 결승경기가 육상진흥센터 메인스타디움에서 펼쳐졌다.


참가자는 2명.
3월21일 오전 9시. ‘W80-94' 60m 경기로 메인스타디움 첫 경기의 테이프를 끊었던, 94세로 여성 최고령 참가자 쳉슈에링씨. 그리고 2일전 함께 달렸던 81세의 캐나다 보티논 크리스타(Bortignon, Christa)씨.






이 날 경기에서는 쳉슈에링씨가 먼저 출발을 해 재출발하는 해프닝도 있었다.






신호총이 다시 울렸다.
보티논 크리스타씨는 달렸고,




쳉슈에링씨는 걸었다.
쳉슈에링씨는 천천히, 뚜벅 뚜벅 걷기 시작했다.




관중석에서는 일제히 응원 박수가 하나 둘 터져 나왔다.








그대로 걸으며 트랙 한 바퀴를 돌았다.
이날 홍콩 응원단도 추가로 입국해 응원단도 더 늘어 나 환호성으로 경기장 안이 가득 찼다.


최고령자의 완주를 모든 참가자들이 서로 축복하는 축제,
바로 ‘2017대구세계마스터즈 실내육상경기대회’였다.


"건강한 장수(長壽)는 축복이다."
이전글 대구세계마스터즈실내육상 7,80대의 3000m 결승경기 2017.03.23
다음글 대구세계마스터즈실내육상 60대 여성 스프린터의 역주 2017.03.23

대한육상연맹 홈페이지는
인터넷 보안이 취약한 Internet Explorer 8 이하 환경을
더 이상 지원하지 않습니다.

Internet Explorer 9 이상으로 업데이트 하거나
크롬, 파이어폭스, 오페라, 사파리 최신 브라우저를 이용해 주십시오.
불편을 드려 죄송합니다.

Internet Explorer Update